관리 메뉴

세미예의 건강한 대안미디어

설날 왜 떡국 먹을까?…세시풍속 설날 떡국에 이렇게 깊은 뜻이? 본문

이야기사랑방

설날 왜 떡국 먹을까?…세시풍속 설날 떡국에 이렇게 깊은 뜻이?

세미예 2014.02.01 10:54

설날 떡국 무병장수·부자 기원 설날 음식…설날 떡국 먹어야 한 살 더 먹어

설날 떡국 무병장수·풍년 기원 뜻깊어…설날 떡국 깨끗함과 밝음 등도 상징

"떡국을 먹어야 한 살을 더 먹는대요!"
"왜 하필이면 떡국이죠. 떡국을 먹어야 나이를 먹는 이유가 뭐죠?"
"글쎄요, 설날이면 떡국을 먹고, 떡국을 먹어야 한 살을 더 먹는대요."




민족 최대의 명절 설날엔 떡국을 먹습니다. 떡국을 먹으면서 덕담도 오가고 흥겨운 정마저도 가족을 감싸고 돕니다. 한마디로 설 명절은 흥겨움이 넘실대는 명절입니다. 떡국을 왜 먹을까요. 단순히 조상들이 옛날부터 먹어왔기 때문에 먹는 것일까요.

우리 조상들은 왜 떡국을 먹었을까요. 설날을 맞아 떡국에 관해 다시금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요. 떡국을 먹으면서 조상들의 지혜와 슬기도 함께 되새겨 본다면 즐거운 설날 연휴가 되지 않을까요.

추석-명절연휴-정월대보름-세시풍속-한민족-설-정월대보름달-보름달-윳놀이-명절-떡국-송편-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우리 조상들이 즐겨 먹었던 떡국에는 여러가지 의미가 있습니다.

 


설날에 떡국을 먹어야 한 살 더 먹는다?

설날의 음식 중에 빼놓을 수 없는 게 있습니다. 바로 떡국입니다. '설날에 떡국을 먹어야 한 살을 먹는다'는 말이 있듯이 우리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날'에 빼놓을 수 없는 꼭 먹아야 하는 음식이 바로 떡국입니다. 떡국을 조상들은 왜 먹었을까요. 한마디로 한해의 무병장수와 풍년을 기원하며 우리 조상들이 명절 때마다 먹었습니다. 


추석-명절연휴-정월대보름-세시풍속-한민족-설-정월대보름달-보름달-윳놀이-명절-떡국-송편-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떡국은 가래떡을 썰어 만듭니다. 설날은 뭐니뭐니해도 떡국입니다.

 

 

 떡국처럼 질기게 살고 재산 늘길 바라는 마음 담겨
떡국은 긴 가래떡을 둥글게 썰어 만든 것입니다. 동글고 긴 가래떡을 썰어 소고기를 우려낸 국물에 넣고 끓인 우리의 전통 음식이 떡국입니다. 예로부터 설날 아침에 떡국 한 그릇을 먹어야 비로소 나이를 한 살 더 먹는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설날에 떡국을 먹는 진짜 이유는 무엇일까요? 아주 옛날부터 우리나라 사람들은 새해 첫날 한 해의 풍년을 바라는 제사를 올리고 떡국을 먹었다고 합니다.
 



 

설날 떡국 깨끗함과 밝음 등 상징
설날 음식인 떡국은 풍년을 기원하고 질기고 오래 살으라는 의미도 있습니다. 또한 재산이 늘어나라는 의미도 있습니다. 더불어 깨끗함ㆍ밝음 등을 상징하기도 합니다. 이런 여러가지 의미로 흰 떡을 물에 넣고 끓여 먹기 시작한 게 지금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습니다.

설날 아침에 차례상에 밥 대신 떡국을 올리는 이유도 바로 이런 이유 때문입니다. 떡국의 가래떡 모양에도 특별한 의미가 담겨 있는데, 시루에 찐 떡을 길게 늘여 뽑는 이유는 길고 질기게 살라는 뜻이라고 합니다. '떡국 한 그릇에 나이 한 살'이라는 말도 바로 여기서 비롯됐다고 합니다.


 

 

추석-명절연휴-정월대보름-세시풍속-한민족-설-정월대보름달-보름달-윳놀이-명절-떡국-송편-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에 떡국을 먹는 것은 깨끗함과 밝음 등을 상징합니다.

 

설날 떡국엔 부자되기 바라는 마음 담아  
설날 아침에 먹는 떡국은 무병장수와 더불어 부자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도 있습니다. 떡국의 가래떡을 동그랗게 썬 것은 엽전(옛 동전)과 모양이 같게 하기 위해서라고 합니다. 이런 마음은 바로 재산이 늘어나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것이라고 합니다. 이처럼 우리 조상들은 떡국 하나에도 다양한 의미를 담았습니다.

 

추석-명절연휴-정월대보름-세시풍속-한민족-설-정월대보름달-보름달-윳놀이-명절-떡국-송편-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 떡국 속엔 부자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 있습니다.

 

떡국의 유래와 출발은 어디서?
설날 아침 가족들이 둘러앉아 떡국을 먹습니다. 그런데 그 유래가 궁금해집니다. 떡국은 언제 어디서부터 먹기 시작했을까요. 우리 조상들이 떡국을 언제부터 먹었는지에 대한 기록은 아직까지 알려진 바는 없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전혀 기록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조선시대 세시풍속을 다룬 '동국세시기(1849)'와 '열양세시기(1819)'에 떡국이 있습니다. 이들 책 속에 등장하는 떡국을 살펴보면 제례음식에 없으면 안 될 음식으로 설 아침에 떡국을 먹었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열양세시기'의 기록을 보면 "섣달 그믐밤에 식구대로 한 그릇씩 먹는데, 이것을 떡국이라고 한다. 항간에서 아이들에게 나이를 물을 때 '너 지금까지 떡국 몇 그릇째 먹었느냐?'고 한다"라고 기록된 것으로 보아 당시에 떡국이 우리 민족들이 즐거이 먹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설날 떡국은 무병장수와 풍년 기원 의미로 먹어?
떡국은 우리민족에게 단순히 나이를 더 먹는 일종의 상징이었을까요. 그보다도 더 의미가 있습니다. 일제강점기의  최남선 선생의 '조선상식문답(1937∼1946)'에서는 설에 떡국을 먹는 풍습이 상고시대에 새해 제사 때 먹던 음식에서 유래한 것이라고 말합니다. 그는 무병장수와 풍년을 기원하는 뜻에서 떡국에 들어가는 가래떡을 길고 가늘게 만들었다고 설명합니다. 


설날 떡국에 왜 꿩고기나 닭고기를 넣을까?
우리나라 속담에 '꿩 대신 닭'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 속담이 떡국에서 나온 말입니다. 요즘 떡국에는 대부분 쇠고기가 들어갑니다. 하지만 고기가 귀했던 옛날에는 꿩고기를 대신 넣었습니다. 이마저도 구하기가 어려웠던 백성들은 닭고기로 대신하기도 했습니다.

여기서 '꿩 대신 닭'이라는 말이 나왔답니다. 꿩고기를 넣은 것은 고려 후기에 원나라의 풍속이 건너오면서 귀족들 사이에선 한때 매사냥이 유행했다고 합니다. 이에 매가 물어온 꿩으로 맛을 낸 떡국이나 만둣국이 고급 음식으로 대접받기도 했다고 합니다.


설날-떡국-추석-명절연휴-정월대보름-세시풍속-한민족-설-정월대보름달-보름달-윳놀이-명절-떡국-송편-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조상들이 즐겨 먹었던 떡국에는 여러가지 의미가 있습니다.

 


설날 즐겨먹는 떡국의 명칭은?
설날 즐겨먹는 떡국에도 여러가지 이름이 있습니다. 조선시대 세시풍속을 기록한 문헌인 '동국세시기'에는 떡국은 그 겉모양의 희다고 해서 '백탕' 혹은 떡을 넣고 끓인 탕이라고 해서 '병탕'이라고 했다고 합니다. 또한 나이를 물어볼 때 떡국의 그릇 수를 물어본다고 해서 '나이를 더 먹는 떡' 즉 '첨세병(添歲餠)'이라고 불리기도 했다고 합니다.

떡국은 지역별로도 종류가 매우 다양합니다. 개성 지역의 조랭이떡국, 충청도 지역의 구기자떡국·다슬기떡국·미역생떡국, 전라도 지역의 두부떡국·꿩떡국·굴떡국, 경상도 지역의 태양떡국·굴떡국·메밀떡국 등이 유명합니다.

설날-떡국-명절-추석-명절연휴-정월대보름-세시풍속-한민족-설-정월대보름달-보름달-윳놀이-명절-떡국-송편-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떡국-명절-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설날 연휴-세시풍속-설-구정떡국을 먹어야 한살을 더 먹는다고 합니다.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큰명절 설날에 아픔이?…설날 역사·세배 유래는?
추석 의미 알고보니?…추석에 숨은 이색 사연은?
명절 후 몸이 이상?…명절증후군 극복은?
명절음식 살안찌는 법?…고칼로리를 저칼로리로?
동지 팥죽뿌리는 시간·과학적 원리?…동지 궁금증은?
추석음식 보관 잘못했다간?…추석음식 보관법은?
추석달 크기 가장 크지 않다?…한가위 보름달 진실?
추석차례상 밤,대추,감 왜 올려?…추석 차례상은?
가장 빠른 추석·가장 늦은 추석?…추석 과학적인 이유?
기지개를 켰더니 몸이?…추석 기지개가 좋은 이유?
입춘은 양력? 음력?…입춘이 한해에 두번 가능할까?
낭패? 기쁨 두배?…제수용품 고르는 비결 따로 있다?
지구가 좋아하는 녹색명절?…초록이 녹색설날 모습?
정월대보름달 가장 크다? 아냐?…정월대보름달 크기?
입춘 양력? 음력?…입춘 한해에 두번?…재밌는 입춘
춘분 낮과 밤의 길이 같을까?…춘분은 양력? 음력?


신고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