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전기를 생산하는 재밌는 주택…어, 풍력주택도 있었네

주택이 전기를 생산전기를 생산하는 풍력주택 등장 눈길

풍력발전기를 설치한 주택…환경지킴이들이 만든 풍력주택




전기를 생산하는 풍력주택 아시나요. 그린홈 중에서 풍력주택을 들어보셨나요. 전기를 일방적으로 쓰는 주택이 아닌 전기를 생산하는 주택 보셨나요. 태양광이 아닌 바람을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재밌는 주택을 보셨나요.

그런 주택이 국내에도 있습니다. 이런 재밌는 주택이 국내에도 보급되고 있습니다. 신재생에너지 보급모델 중 태양광이 아닌 풍력을 설치한 가정은 참 이색적입니다. 이 풍력주택이 국내서 그린홈 인증을 받은 경우는 지금까지 드물었습니다.

풍력주택은 도대체 어떤 집이고 어떻게 운영되며 건설비용은 어떠한 지 등을 살펴봤습니다. 아빠세미예는 환경지킴이들과 더불어 신재생에너지 보급과 에너지 절약운동에 적극 나서고 있습니다.

풍력주택-주택-태양광-신재생에너지전기를 생산하는 풍력주택ㅇ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경남 밀양시 산내면에 건립된 그린홈100만호 사업 중 소형풍력(2.4kW)을 설치한 가정.

☞ 풍력주택이 뭘까
말 그대로 풍력발전기를 설치한 주택을 말합니다. 부산의 환경지킴이들이 모여 만든 에너지나투라가 최근 그린홈 100만 가구 보급 사업자로서 지난 1월 울산 울주 2곳, 제주 6곳, 전남 여수 2곳, 밀양·통영·안산 각 1곳씩 총 13가구의 풍력주택을 완공해 에너지관리공단으로부터 공식 인증을 받았습니다.

이 모델은 국내에선 다소 생소한 개념입니다. 아직은 보급 초기 단계라 일반인들에게는 생소하게 들릴 수도 있습니다. 주택의 전기를 풍력을 통해 얻는 색다른 방식입니다.


☞ 전력을 생산하는 풍력주택 
에너지나투라에서 설치한 풍력발전기는 전기를 직접 생산합니다.  이번에 인증을 받은 풍력주택은 2.4㎾급 풍력발전기를 가동시켜 전기를 생산합니다.
 
풍력주택의 월 생산전력은 500㎾(풍속 6.5m/s 기준)로 월 15만~20만 원인 전기료를 월 1만~2만 원대로 낮출 수 있습니다. 그런데도 개인 부담은 설치비 3000만 원 가운데 700만 원 밖에 소요되지 않을 정도로 매력적입니다.



☞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약? 독?…물의날 숨겨진 물의 엄청난 실체를 다시 봤더니?
이산화탄소와 역사 무슨 관계?…역사를 보면 온난화 해법이?
가로수가 가로등이 되고 이산화탄소 먹는다?
화학물질속 먹고 자고?…유해 화학물질 바로 곁에 있었네
도시의 불빛도 공해?…빛도 공해로 간주해? 말어?
우리고장 상징 새·나무·꽃 똑같아?…국제적 웃음거리 될라?
불꽃축제 인체에 유해? 무해?…불꽃축제 환경오염 간과? 대처?
두얼굴의 藥 잘못 버렸다간 악소리?…약 어디다 버려야 해?
물과흙 없이 식물이 쑥쑥?…구멍없는 화분서 식물 자란다고?
휴대전화가 환경 위협?…구글검색이 온실가스 배출?
명함 1장 때문에?…선거철 지구가 아파하는 이유 알고보니
온난화 주범 CO2 다 먹어주마!…나무의 헌신적 지구사랑
BMW타면 초록별 지구가 좋아해요? 무슨 말?
컴퓨터 안녕하세요?…잠시 꺼뒀더니 이런 일이?
4월5일 식목일?…식목일을 빨리 옮겨야해 왜?
조용한 탄소괴물?…컴퓨터 하루 1시간만 덜 사용하면 이런 일이!
온가족이 1년간 매주 한번 밥먹으면 엄청난 일이?
방귀세가 뭐야?… 지구온난화와 방귀가 무슨 관계길래
저탄소 정책 안녕하세요?…한 환경전문가의 저탄소 정책 보고
당신의 밥상 안녕하세요?…평화가 깃든 밥상 어떠세요?



그린홈100만호 사업의 일환으로 제주시 조천읍에 설치된 소형풍력(2.4kW).

☞소형 풍력발전의 새 모델

부산 환경단체 회원들이 100% 출자한 사회적 대안기업이 '풍력주택' 시대의 서막을 열었습니다. 전문가들은 개점 휴업상태였던 소형 풍력발전 보급의 전기가 마련된 것은 물론 건설시장의 블루오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2004년부터 정부가 사업비의 50~65%를 지원하는 신재생 에너지 부문에서 풍력주택이 그린홈으로 인증받은 것은 처음입니다. 그동안 국내에 보급된 그린홈 4만3894가구는 대부분 태양광·태양열(98.4%)이나 지열(0.7%)이 차지해오고 있습니다.

☞이색기업 에너지나투라
이번에 풍력주택을 선보인 기업은 에너지나투라라는 회사입니다. 이 회사가 참 재밌습니다. 환경지킴이들이 주주로 참가해 만든 사회적 대안기업입니다. 신재생에너지를 적극 보급하고 교육하는 일에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발생한 이익은 사회에 환원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사회적 환원이 가능하게 된 것은 참가한 주주들이 환경지킴이들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흔한 종이컵 알고보니 이산화탄소 내뿜는 괴물?
올겨울 강추위 원인 알고보니?…강추위 몰고온 북극에 무슨 일이?
춥다고 온도 높이면 고지서 보고 떤다?…블랙아웃 막는 비법?
한반도에 슈퍼태풍 온다면?…16호 태풍 산바 크기와 위력은?
태풍에 비에 눅눅한 이부자리 어떡해?…세탁만 잘해도 보송보송?
플러그만 뽑았을 뿐인데?…PC습관 바꿔 줄줄세는 전기 잡았다?
양치 30초에 6ℓ 물이 '줄줄'?…물 사용습관을 보면 돈이 보인다?
물 잘마시는 법 있다?…물 잘마시면 약, 잘못마시면 독?
석유·폐수 제거 이젠 자석비누로?…자석비누가 뭐기에?
불빛도 공해?…인간의 잠을 삼킨 빛공해 어떡해?
강추위가 지구온난화 때문?…강추위는 성난 북극의 역습?
생명사랑 눈물겨운 20년 외침…"자연을 제발 그대로 놔두세요"
백색의 역습?…백색 LED 조명이 생체시계 교란?
지구가 좋아하는 녹색명절은?…초록이의 녹색설날 모습은?
밤에도 태양열로 전기 만든다?…태양열 발전소 진화 놀랍다?
지구의 스트레스 2100년엔 경악?…2100년의 지구에 무슨 일이?
"여보, 함께 목욕할까?"…1년만 '애(愛)테크'하면 엄청난 일이?
기후 게이트?…그래도 지구는 더워지고 있다고 정말?
불꽃축제 인체에 유해? 무해?…불꽃축제 웃고 즐기는 사이에?
생수야 물럿거라?…생수 퇴출운동 미국에선 무슨일이?
구글검색 1회당 탄소배출량이?…컴퓨터 사용 엄청난 탄소배출?
물 하루 8잔 마셔?…물 하루 8잔은 잘못된 상식?
물을 물쓰듯하다간?…헉, 인류에게 엄청난 재앙이 다가오지만?
열대림 증가 재앙이 성큼성큼?…기후변화 현상 무서워 왜?
날마다 위로 자라는 아파트?…왜 위로만 자라나 했더니?
2200년 무슨 일이?…온실가스 '화약고' 영구동토층 녹는다면?



☞풍력주택 왜 외면받았을까

풍력 주택이 외면받은 원인은 외국 제품을 전량 수입하다 보니 고장이 나도 사후 관리가 부실했던 영향이 큽니다. 지난해에도 4~5개의 벤처기업이 풍력사업 보급에 뛰어들었다가 기술 경쟁력에서 뒤져 중도 포기했습니다.

에너지나투라는 소비자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1년간 무상수리해준다는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여기다 지난해 동의대와 공동 개발한 수직·수평축 복합날개방식의 발전기는 원가 절감과 불량률을 낮추는 데 큰 도움이 됐습니다.

☞에너지나투라의 풍력주택 사업에 왜 나섰을까? 
에너지나투라가 풍력주택에 뛰어들 수 있었던 원동력은 공공성에 무게를 둔 정관 때문입니다. 환경단체 회원들이 대주주인 탓에 공익사업에서 얻은 이익을 공익사업에 재투자할 수 있게 된 것이죠.

그린피스를 비롯한 세계 유명 NGO가 여러 대안 기업을 운영하면서 환경운동을 펼치는 것과 비슷한 성격입니다. 100% 성금을 모아 만든 부산시민햇빛발전소 1·2호기는 에너지나투라가 보여준 대표적인 공익 성격의 기업 활동이다.

2006년 12월 설립된 에너지나투라는 출범과 동시에 에너지관리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에 전문기업으로 등록했습니다. 그동안 신라대 태양광발전시스템(50㎾)과 브니엘학원 햇빛발전시스템(150㎾) 공사를 도맡았습니다. 올해는 부산 해운대구 반여동(100㎾급)과 요산문학관(20㎾급)은 물론 3㎾급 미니발전소 15곳도 건립할 계획입니다. 

☞에너지 절약과 더불어 적극적인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나날이 초록별 지구는 병들어가고 있고 화석연료는 고갈되어가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대에 풍력주택은 에너지를 일정부분 자립할 수 있는 새로운 모델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국내에 풍력주택은 이제 걸음마 단계에 있습니다. 우리나라도 풍력주택이 많이 보급되고 국내 주택이 효율적인 주택으로 자리매김 되어 초록별 지구를 살리는데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