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5일 식목일?…식목일을 빨리 옮겨야해 왜?

지구온난화로 식목일 기온 상승 나무심기 부적합

4월5일은 식목일입니다. 나무를 심는 날입니다. 많은 나무를 심어야 하지만 이날은 국가 지정 기념일이라 범국가적 나무심기 캠페인이 벌어집니다.

그렇다면 4월5일 나무심기는 어떨까요. 식목일 제정 당시와 비교해 오늘날의 4월5일은 나무심는 날이 적당하지 않다는 연구결과가 잇따라 제기되고 있습니다. 그 근거는 지구온난화로 인해 한반도의 식목일 날씨가 과거보다 훨씬 따뜻해졌기 때문입니다.

식목일을 하루빨리 옮겨야 하지 않을까요. 식목일을 옮긴다면 3월로 앞당겨야 한다는 것이죠. 나무를 적당한 시기에 심어야 제대로 살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정부에서는 전향적으로 검토해 이를 적극 반영해야 할 것입니다. 오늘은 식목일 문제에 관해 이야기 해볼까 합니다.

나무는 제때 심어야 제대로 성육하고 뿌리가 활착할 수 있다. 

1. 식목일은 1946년 4월5일 제정 오늘날까지 시행
식목일은 나무를 심는 날입니다. 나무를 심는 시기는 땅이 얼었다 녹는 시기와, 싹이 트는 시기와 관계가 있습니다. 또 나무의 종류, 위도 및 지역에 따라 달라 나무를 심는 시기는 다릅니다.

우리나라도 이를 감안, 현재의 식목일은 1946년 4월5일 제정해 오늘날까지 시행되고 있습니다.

2.지구온난화로 식목일 기온 상승
그런데 1946년 제정 당시와 비교해서 한반도의 기온이 달라졌습니다. 최근 30년(1979~2008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과거 30년(1931년~1960년) 보다 서울 3도, 부산 2.2도, 대구 3.6도, 목포 2.1도가 상승했다고 합니다.

이렇게 온도가 상승했다는 연구결과는 지구온난화가 이제 우리나라도 예외가 아니란 점과 그 문제가 날로 심각해져 간다는 뜻입니다. 범국가적 환경재앙을 막기위해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는 뜻이겠죠.  

3. 지역별 식목일 기온변화
지역별로 식목일 기온변화를 기상청 자료를 통해 살펴보면 먼저, 서울의 과거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8도였으며, 최근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11도로 과거보다 3도 정도 상승했습니다. 과거 30년 전 식목일 평균기온대 8도가 약 8일 앞당겨진 3월28일을 전후해 관측되고 있다고 합니다.

부산의 과거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10.4도였으며, 최근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12.6도로 과거보다 2.2도 상승했습니다. 과거 30년 전 식목일 평균기온 10.4도가 약 9일 정도 빠른 3월27일을 전후해 관측되고 있다고 합니다.

대구의 경우를 볼까요. 과거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9.3도. 최근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12.9도로 과거보다 3.6도 상승했습니다. 최근 30년 식목일 기온대가 3월26일을 전후로 나타나 과거에 비해 약 10일 정도 빨라졌다고 합니다.

목포의 경우, 과거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8.9도였으며 최근 30년 식목일 평균기온은 11도로 과거보다 2.1도 상승했다고 합니다. 최근 30년 식목일 기온대가 3월29일 전후로 나타나 과거에 비해 약 7일 정도 빨라졌다고 합니다.

사실상 한반도 전역에서 지구온난화에 따른 매우 급격한 기온 상승의 증거가 드러나고 있는 셈입니다다.

북반구의 경우 식물종의 꽃이 피는 시기가 4.5~15일 정도 앞당겨 졌다는 연구결과도 있고, 우리나라의 경우도 지역별로 차이가 있으나 봄꽃(개나리, 진달래, 벚꽃)의 개화 시기가 평년보다 빨라지고 있다고 하니 지구온난화 문제가 생각보다 심각합니다.

4. 식목일 전후 산불 가장 많이 발생
식목일과 관련된 또다른 이야기인데요, 이날을 전후에 우리나라의 산불이 가장 많이 발생한다는 통계자료가 최근 발표됐습니다.

산림청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산불의 64%는 봄철인 3월~5월에 발생하고 특히 식목일을 전후해 높새바람이 부는 3월 하순부터 4월 말까지 가장 많이 난다고 합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3월 하순부터 4월 말(27~26일 한달간)까지 발생한 산불은 연 평균 154건(1일 평균 5건)으로, 매년 3천ha 가량의 임야를 잿더미로 만들었다고 합니다. 

재밌는 것은 식목일과 청명.한식을 전후한 3일간에만 연 평균 40건이 발생했다고 하네요. 30ha이상 피해를 낸 대형 산불도 지난 10년간 46건이 발생했으며 이 중 32건(70%)이 3월 하순부터 4월 말까지의 시기에 집중됐다고 합니다.

아마도 식목일이 한식일이어서 성묘객과 행락객에 의한 산불이 많았기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5. 아무 나무만 심지 말고 계획조림 절실해요
식목일을 맞아 전국적으로 많은 나무를 심습니다. 나무를 심는 이유는 우리들에게 신선한 공기를 제공해 주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왕 나무를 심으려면 계획적으로 나무 활용방안을 생각해서 심는 것도 중요합니다.

도시인들에게 쉼터 역할을 하려면 신선한 공기와 스트레스를 풀어준 그런 나무를, 경제적으로 유용하려면 잣나무 같은 것을 심는 등 계획조림이 절실합니다. 

6. 나무를 잘 가꾸는 노력도 중요
해마다 나무를 많이 심습니다. 하지만, 잘 가꾸지 않아 고사를 하거나 미처 간벌하지 않아 엉망으로 자라는 나무도 많습니다.

또 해마다 숱한 산불로 오랫동안 힘들여 가꾼 나무들을 태워버리는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나무를 심는 것도 중요하지만 관리를 잘 하거나 산불을 내지 않는 노력도 중요합니다.  애써 심고 가꾼 나무가 한 순간의 실수로 몽땅 재로 날려버린다면 그동안의 수고와 노력이 아깝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환경보호와 자연사랑은 오늘날 우리에게 주어진 소중한 책무입니다. 지구온난화란 거대한 숙제가 아니더라도 우리가 살고있는 이 자연은 우리들의 후손에게서 잠시 빌린 것이니까요.

Trackbacks 1 / Comments 24

Trackback Address : http://www.semiye.com/trackback/727 관련글 쓰기

  • 나무를 심는 사람들

    Tracked from slowalk 2010/04/01 13:09

    프랑스의 대문호 장지오노의 나무를 심은 사람. 몇 번을 읽어도 잔잔한 감동을 주는 책 중 하나입니다. 법정스님께서도 추천하셨던 책이구요. 한 그루의 나무를 시작으로 행복의 숲을 가꿔낸 한 남자의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나무를 심고 가꾸는 한 늙은 양치기의 외로운 노력으로, 프로방스의 황무지가 새로운 숲으로 탄생합니다. 인간의 이기심과 탐욕, 자연파괴와 전쟁 그러나 묵묵히 희망을 실천하는, 부피엥의 모습을 대조적으로 그려내 읽는 사람들의 모든 가슴에..

  • 털보아찌 2010/03/30 09:15

    많은 노력을 들여서 숲을 가꾸어도,
    자칫 실수하면 수십년 정성이 수포로 돌아가는 허무함도 있지요.
    자나깨나 불조심!

    • 세미예 2010/04/03 21:16

      평소 숲을 잘 가꾸는 노력이 절실히 필요한 것 같습니다.

  • 김천령 2010/03/30 09:17

    예, 지당한 말씁입니다.
    좋은 하루 되십시오.

    • 세미예 2010/04/03 21:17

      감사합니다.

  • 파르르 2010/03/30 09:21

    이것도 환경변화에 대응하는 일이 되겠군요...
    손놓고 보고 있을수만은 없는일 같네요..
    즐건 하루 되시구요~~!

    • 세미예 2010/04/03 21:17

      지구의 온난화 문제가 나날이 심각해져서 큰일입니다.

  • 라이너스™ 2010/03/30 09:22

    정말 지구온난화로 여러가지 변화가 오고있네요.
    잘보고갑니다.

    • 세미예 2010/04/03 21:17

      지구온난화 문제가 생활속 곳곳에서 느껴지네요.

  • 미스터브랜드 2010/03/30 09:31

    이제 식목일을 3월로 옮겨야 하겠네요..

    • 세미예 2010/04/03 21:18

      정부에서 빨리 결단을 내렸으면 합니다.

  • 트레이너 강 2010/03/30 09:32

    전 식목일 하면..; 생각하는게 군대.ㅋ 식목을 다음날 입대를 해서 ㅡ,ㅡ; 본문과 상관없는 쌩뚱맞은 소릴만하고 가는군요..ㅎ 세미예님 즐거운 하루되세요^^

    • 세미예 2010/04/03 21:18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 달려라꼴찌 2010/03/30 10:14

    벌써 한식날을 준비해야하는 날이군요....
    세월 참 빠릅니다.

    • 세미예 2010/04/03 21:18

      올해도 벌써 1/4이 지나가 버렸네요. 헐.

  • 투유 2010/03/30 10:23

    오호 역시 세미예님 다운 글이네요^^ 그러게요 올해도 봄같지 않다지만
    벌써 개나리가 서울에 피고 있는데 4월 5일이라뇨ㅠㅠ

    • 세미예 2010/03/30 10:38

      감사합니다. 하루속히 정부에서 결단을 내리면 좋을텐데 조금 답답합니다.

  • 러브드웹 2010/03/30 11:03

    매년 꼭 있는 뉴스~
    식목일 나무 심으러 가서 산불 났다는 뉴스~

  • 홍천댁이윤영 2010/03/30 11:12

    온난화가 여러면에서 많은걸 바꾸게 만드는 것 같아요.. 올해는 산불내지 말고 나무 잘 심어야할텐데...

  • killerich 2010/03/30 11:31

    시간이 정말 빨리가는군요~
    벌써 식목일이군요^^;;

  • 티비의 세상구경 2010/03/30 13:52

    정말 그러고보니 벌써 식목일이네요 ^^
    단순히 식목일날 나무심는다고 생각했는데
    지구온난화랑 산불을 생각해보면 식목일이
    점점 의미가 없어지는것 같네요

  • 경빈마마 2010/03/30 20:48

    이렇게 조목 조목 글을 잘 쓰신당가요?
    글고 전 왜 여태 세미예님이 대전사시는 줄 알았당가요? ㅠㅠ
    바부탱이 경빈엄마...

    하여간 내일 박스 하나가 집으로 간답니당.
    마음 내키는 대로 집어 넣었어요.
    맛나게 맛나게 드시고 자연사랑 환경사랑 으쌰 으쌰 앞장 서 주세요.

    초보 블로그 시절 그 사랑스런 응원에 보답해 드릴수 있어 감사드립니다.

  • MK문 2010/03/30 23:00

    이제,,날씨가 똥구빵구라...식목일이..식목일같지가 않을듯..

  • 백두사랑 2010/03/31 00:20

    좋은글 잘 보고갑니다.

    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 피오나 2010/03/31 01:52

    지당하신 말씀이십니다.
    늘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Leave Comments